이도현, 새 얼굴을 마주하는 남다른 소화력

글 한수진 기자|2021.05.1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