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마우스피스', 사생활 침해와 창작의 자유 중 우선은?

글 박병성(공연 평론가)|2020.07.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