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랍 속 고이 간직한 90년대 감성 ‘중경삼림’

글 정수진(칼럼니스트)|2021.03.0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