송강, 소년에서 청년으로 가는 길

글 한수진 기자|2021.03.0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