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무도 책임지지 않는 케이팝!

글 김윤하(대중음악 평론가)|2020.07.3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