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겨울왕국 2’, 조금 산만하다

글 임현경, 임수연, 김리은|2019.11.2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