떴다 왕언니, 유튜브, 그리고 명품의 ‘불쾌한 골짜기’

글 김리은|2019.08.0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