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조선명탐정: 흡혈괴마의 비밀’, 어설픈 감동과 식상해진 코미디

글 서지연, 박희아, dcdc|2018.02.0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