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6년의 ‘여배우’│① 현장에서 시장까지, ‘꽃’이라 불리며 가시밭길을 걷다

글 최지은|2016.12.2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