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틴 스피릿’, K-오디션에 길들여진 관객에게 통할까

글 임현경, 김리은, 권나연|2019.09.0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