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투카 앤 버티’, 제멋대로여도 괜찮아

글 김리은|2019.06.2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