승리 카르텔│그 ‘단톡방’은 어디에나 있다

글 서지연|2019.03.25